51년차 배우 오미연 "母 치매증상에 무기력증와"→식물에 집착 "쌀뜨물 식물주고 쌀은 남편에 버려"('퍼펙트라이프')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3-02-01 11: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