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18개월 아들이 침팬지인 줄 알겠네..."해치지 않아요. 안물어요"

정안지 기자

기사입력 2022-01-06 02:23 | 최종수정 2022-01-06 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