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진화, '♥김원효' 상 타자 제일 먼저 시아버지께 달려가 "계셨음 얼마나 좋았을까"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1-12-09 14:49: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