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이기찬 "배두나와 친해지고 싶어 먼저 다가갔다"

정유나 기자

기사입력 2018-11-06 1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