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유명 걸그룹 멤버, 스캔들 뒤 삭발 사과 '논란'

이재훈 기자

기사입력 2013-02-03 1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