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현장메모] "(한)채진 언니를 위하여!" 첫 승 도전하는 신한은행, '레전드'위해 각오 다졌다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3-11-19 18:5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