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진이 형 다웠던…상대가 더 놀라던데요?" 개막전과는 또 달랐다, 이 악문 '괴물' 이렇게 무서웠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4-12 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