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은 5연패·첫 승은 네 번째 도전…류현진, 어깨 무겁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4-11 0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