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을 서시오" 류현진, 퇴근길 1시간 늦췄다…만원관중 화답한 '미니 사인회'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3-10 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