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억 FA 충격의 이적→37세 내야수 다년 계약 체결, 선택과 집중 새로운 해법 제시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4-01-21 0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