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는 36년 숙원 풀었는데…30년·22년 동안 신인왕 배출 못한 팀들, 올해도 기약 없다?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3-09-05 07:3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