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선배님 보면서 느꼈다" 느릴수록 공격적 피칭만이 살 길...타구부상 극복한 141㎞ 좌완의 투지 "문보경 선수 보면서 웃음이 났다"[현장 인터뷰]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3-08-28 00:0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