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쉽게 떠난 태군마마 '넘버2' 된 김재성, '이제는 김태군 몫까지...' [포항현장]

송정헌 기자

기사입력 2023-07-05 18:0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