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 트레이드 가능성 전면 부인 "설명할 필요도 없다"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3-06-21 10:47 | 최종수정 2023-06-21 16: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