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남이 100m 13초?' 파안대소한 옛 동료의 속내…승부에 직결된 한마디 [부산포커스]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6-16 12:01 | 최종수정 2023-06-16 1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