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3cm 듀오 '작은 거인' 김지찬-김성윤 '매서운 타격 릴레이 시범' [대구현장]

송정헌 기자

기사입력 2022-03-15 23:3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