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웅 내년 전반기 못뛴다, 양상문호 또 악재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18-11-12 1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