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례로 본 김상현의 부상. 조기복귀 가능하다

권인하 기자

기사입력 2011-08-01 1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