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르시아 입국, 친정 롯데 선수들의 가지각색 반응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11-06-07 10:51 | 최종수정 2011-06-07 1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