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져든다”…문채원, 절정의 고혹미[화보]

    기사입력 2017-03-21 10:10:23

    [스포츠조선닷컴 홍민기 기자] 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을 마지막으로 차기작을 검토하며, 적당한 속도로 봄을 맞이하고 있는 배우 문채원이 '마리끌레르' 4월호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문채원'은 핑크 컬러의 쉬폰 플리츠 드레스에 그레이 카디건을 매치하여 페미닌하면서도 우아한 모습을 보여 주었고, 예쁜 어깨선이 드러나는 블랙 드레스에 우수에 젖은 눈빛으로 고혹적인 모습을 보여 주었다.

    배우, 문채원은 에디터와의 인터뷰에서 서로의 다름을 유연하게 받아들일 줄 아는 사람이 되고 싶다며 현장에선 좋은 배우, 회사에서는 좋은 일원, 그리고 집에서는 좋은 딸이고 싶다고 밝혔다.

    그녀는 차기작을 검토하며 새로운 변화와 도전을 꿈꾸고 있다.

    편안하고 행복한 근황을 보내고 있는 배우, 문채원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마리끌레르 4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mkmklife@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