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유튜브 이용률 TV 이용 수준…"10대 지지가 확대 이끌어"

    기사입력 2018-11-05 08:13:57

    주요 콘텐츠 이용 매체 중 유튜브가 국내에서 이용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10대의 전폭적인 지지가 이용률 확대로 이어졌다는 평가다.

    4일 시장조사기관 오픈서베이에 따르면 지난 7월 27일부터 8월 3일까지 모바일 앱을 통해 10∼49세 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주 이용 매체'로 31.2%가 유튜브를 꼽았다.

    TV를 주로 본다는 응답률 28.8%보다 높다. PC나 모바일로 포털사이트를 주로 이용한다는 응답은 17.6%, 페이스북을 주로 본다는 대답은 11.0%인 것으로 나타났다.

    10대의 경우 주 이용 매체가 유튜브라는 응답이 특히 많았다. 125명 중 60.8%가 PC나 모바일 등의 기기로 유튜브를 본다고 꼽았다. 페이스북이 주 이용 매체라는 응답이 23.2%를 차지했다. 반면 TV를 본다는 응답은 9.6%에 불과했다.

    유튜브 이용 목적에 대한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의 89.3%(복수응답)가 '동영상 시청'을 꼽았다. '음악 감상'(54%)과 '궁금한 내용을 검색'(42.5%)할 때 이용한다는 응답도 많았다. 10대의 경우에도 86.3%(복수응답)가 동영상을 볼 때 유튜브를 쓴다고 답했다. 콘텐츠 유형별로는 게임이 25.6%(복수응답)로 가장 높았고 일상을 담은 영상이 24.4%, 악기 연주 및 노래 관련 콘텐츠가 21.8%인 것으로 조사됐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