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세트만에 교체된 외인…"유독 쉽지 않은 날이었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2-07 2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