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패패패' 3위 수성도 흔들린다…"고비를 못 넘고 있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16 2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