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현대 2강은 독보적인 느낌인데…" 김호철도 놀랐다. '예측불가' V리그 [김천브리핑]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12-10 15:49 | 최종수정 2023-12-10 1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