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교 때 배구 가르쳐준 분인데…" 초짜는 그만, '진심 선배' 넘어 첫 챔프전 열까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03-24 05:0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