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가 감독 잡네~' 강성형 감독 '울고싶은 극한 직업-파스 붙이고도 손 통통'

최문영 기자

기사입력 2023-02-08 06:15: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