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 200m까지 3관왕 거의 확실해, 그러나 50m는 포기

이사부 기자

기사입력 2011-06-19 03:03


class='news_content'>

class='news_text'>

class='article'>

border='0'

cellspacing='0'

cellpadding='0'

align='ce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