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가워서 안았더니 발을 밟아?' 빵 터진 람보르미니와 테스형, 고통을 웃음으로 승화시켜버린 유쾌한 두 남자 [광주 현장]

허상욱 기자

기사입력 2023-06-01 14: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