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치명암] 대우 이차만감독 '백업요원들 제몫'

기사입력 1998년 05월 11일 01시 49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