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영규] 연륜의 깊이만큼 우러나는 노래맛

기사입력 1998년 03월 30일 15시 44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