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블루 인터내셔널, '카발란 하이볼 위스키 소다' 2차 추가 발주

김세형 기자

기사입력 2024-03-04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