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 빨라 기대된다" 고진영, 박성현 김세영과 함께 US여자오픈 공동 8위 출발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2-06-03 1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