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가족 건드리지 마!' 박치기 스타 결국 분노 폭발…관중석으로 돌진→대형 폭력 사태 발발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7-11 17: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