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러진 골키퍼에 주먹 조롱 세리머니" 품격상실 호날두 비난 폭주

전영지 기자

기사입력 2024-06-19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