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린 포체티노 감독님을 ♥하고 그를 위해 싸우길 원해!" 첼시 에이스의 메시지

전영지 기자

기사입력 2024-05-16 1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