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명을 동시에 보낼 수 없을걸" 로마노의 '팩폭', 토트넘 '군침'만 흘리는 꼴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4-18 1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