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님, 이제 무리에요' 무패의 상징이 털어놓은 진심..."휴식 필요하다" 공개 요구

이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4-10 23:10 | 최종수정 2024-04-11 0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