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혀졌다고? 아니, 부활했다!' 팬들도 기립박수로 환호한 '10번의 귀환'..."우승 경쟁에 힘 실어줄 것"

이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4-04 1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