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쉬운 골이래, SON '월클' 표본" '50m 질주골'에 쏟아진 찬사, 차원 다른 결정력 '엄지 척'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3-03 2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