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 전 소년 김영권의 꿈, K리그 '최고의 별'로 우뚝…그의 옆에는 '우상' 홍명보가 있었다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12-04 17:42 | 최종수정 2023-12-05 05: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