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합니다" 또 침묵, 맨유 '7200만 파운드 스타' 결국 고개 숙였다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3-11-02 22:46 | 최종수정 2023-11-02 2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