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배기 2명 뽑았는데…'황새'의 최전방 1순위는 '조영욱+고영준', 아직 '이강인' 카드는 꺼내지 않았다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23-09-20 06:0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