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살 천재→노숙자 전락.. 뒤늦은 후회 "술에 취한 채로 훈련한 적도 있었다"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06-06 09:14 | 최종수정 2023-06-06 1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