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제자' 향한 이민성 감독의 진심 "배준호가 U-20 대표팀 한단계 더 높은 곳으로 끌어줬으면"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3-06-04 1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