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 것도 할 수 없었다' 리버풀 한때 가장 비쌌던 수비수의 굴욕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3-02-22 17:37 | 최종수정 2023-02-22 2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