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이런 '소방수'는 없었다, 12위→7위 대반전 이끈 '오직익수'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1-12-06 09:0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