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논란' 징계보다 시급한건 재발 방지 노력

하성룡 기자

기사입력 2013-07-09 11:1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