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셔널선수권]김한원-박종찬, 눈물과 아쉬움 딛고 일어선 우승 주역

이건 기자

기사입력 2012-06-13 1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