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상 첫 2회 연속 16강 진출, 그들이 걸어온 길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11-08-07 1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