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4세 동안' 고민녀, 서장훈·이수근은 "뻥튀기가 비결?"… 아들·딸이 애 낳을 생각 없어 고민

이정혁 기자

기사입력 2024-01-16 08:36